안산외국어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까치키 조회 11회 작성일 2021-12-06 22:55:40 댓글 0

본문

[다큐3일] 안산 다문화특구, 낯설었던 우리가 하나가 되는 과정! (하이라이트★) | “그들도 우리처럼 - 안산 다문화특구 72시간”(KBS 201122 방송)

다큐멘터리 3일 (일요일 밤 11시 5분 KBS 2TV)
“그들도 우리처럼 - 안산 다문화특구 72시간” (2020.11.22. 방송)

지하철 4호선 안산역에 내리면 이국적인 풍경이 펼쳐진다. 외국어로 쓰인 간판과 각국의 국기가 먼저 눈길을 사로잡는다. 그 뒤로 지나가는 사람들의 왁자지껄한 대화 소리 또한 생경한 언어다.

100여 개 국가, 8만여 명의 외국인들이 함께 살아가는 곳, 경기 안산시.
특히 안산 단원구 원곡동에 위치한 다문화 특구는 휴일이면 전국에서 찾아오는 외국인들로 발 디딜 틈 없을 정도다. 베트남, 네팔, 우즈베키스탄, 인도네시아 등 다른 곳에선 접하기 힘든 국가의 음식들을 맛볼 수 있기 때문이다. 사람들은 이곳을 ‘다문화 음식 거리’라 부르기도 한다.

다문화 특구에는 다양한 맛만큼이나 다채로운 인생을 살아온 사람들이 있다. ‘다큐멘터리 3일’은 ‘우리’로 함께 살아가는 안산 다문화특구 사람들을 만났다.

■ 낯섦과 익숙함 사이… 그렇게 우리가 된다
1990년대, 시화·반월공단이 들어서며 많은 외국인 이주노동자가 안산시에 정착했다. 이후 안산은 대표 다문화 도시로 자리 잡았다. 하지만, 다양한 문화권의 사람들이 삽시간에 한 지역에 모여 살아가는 것은 쉬운 일이 아니었다. 안산은 글로벌 도시라는 영예 뒤로 우범지대라는 불온한 시선을 받기도 했다.

과연 20여 년이 지난 지금. 안산은 어떤 모습일까.

젊은 외국인 손님들 보면 자식 같고, 동생 같고…
- 임승내 / 신발가게 운영

거리 초입의 한 가게에서는 어색한 억양의 ‘누나’ 소리가 들린다. 신발을 사러 왔다는 방글라데시 청년이 신발가게 사장님을 부른 것이다. 능청스러운 청년의 부름에 사장님은 ‘신발 싸게 파는 예쁜 누나’가 되어 값을 에누리해주고 만다.

한 인도네시아 식료품점 안에는 기도실이 마련되어 있다. 3년간 인도네시아어를 배웠다는 사장님은, 급기야 무슬림 손님들을 위해 가게 한쪽을 비워 기도실을 만들었다. 따뜻한 인도네시아 인사 한마디와 잠시 쉬어갈 수 있는 기도실로 손님들을 응원하는 사장님. 가게는 전국 각지에서 온 손님들로 문전성시를 이룬다. 진심이 최고의 영업비결인 셈이다.

서로의 거리를 좁히는 일이 급선무였던 지난날. 진부하지만, 마음의 벽을 허물고 서로 배려하려는 노력이 가장 훌륭한 해결책이었다.

최근 이곳의 밤은 코로나19 전보다 훨씬 조용해졌다. 집단 감염을 우려한 공단 근로자들이 발길을 줄여서다. 그렇지만 밤의 불을 밝히는 이들이 있다. 경찰과 함께 밤거리를 순찰하는 원곡동 외국인 자율방범대다.
경찰과 방범대원들은 매일같이 하는 순찰에 즐겁게 임한다. 이들에게 원곡동은 살아가는 공간이자 지켜야 할 공간이기 때문이다. 이곳을 찾은 손님들이 편견을 조금이나마 씻어내고 기분 좋게 돌아가길 바라는 마음에서다.

■ 다름의 가치가 빛나는 식탁

원곡동에 오면 100% 고향이 생각나죠.
우리나라 음식 먹으면 우리나라 생각나요.
- 알리 / 파키스탄 출신

보다 나은 삶을 위해 바다 건너온 외국인들이지만, 불현듯 찾아오는 고향에 대한 향수는 어쩔 수 없다. 그럴 때면 한 그릇의 고향 음식으로 가족에 대한 그리움을 달래고, 한주의 고됨도 털어 낸다.

200여 개의 식당이 밀집된 안산 다문화특구. 무엇보다 사람들이 이곳을 찾는 이유는 ‘오리지널’, 본토의 맛을 내는 현지 초청요리사가 있기 때문이다. 이곳에선 다른 지역에 비해 현지 요리사를 쉽게 초청할 수 있어, 각국에서 온 요리사들이 주방을 지킨다. 이들이 선보이는 음식은 굶주린 배는 물론이고, 마음까지 채워준다.

누군가에겐 추억 그 자체지만 누군가에겐 너무나도 낯선 원곡동의 식탁,
익숙하기에 소중하고 생소하기에 귀한 한 끼.
모두 함께 나눠 먹는 순간, 다문화 특구가 그 진가를 드러낸다.

■ 사랑 찾아 인생을 찾아♪
추운 날씨와 코로나19의 여파에도 원곡동의 활기는 꺼지지 않는다. 바로 꿈과 사랑을 간직한 이들 덕이다.

할랄 식료품점의 누르 아하마드·황성희 부부

할랄 식품을 취급하는 한 식료품점. 누르 아하마드(방글라데시 출신), 황성희(한국 출신) 부부가 외국인 기숙사로 배달 갈 준비를 하고 있었다. 택배로 보낼 수도 있지만, 한국어가 서툰 외국인 근로자들의 민원을 해결할 겸 누르 씨가 직접 배달을 다닌다. 누르 씨에게도 혼자 이겨내야 했던 한국에서의 처음이 있었기 때문이다.

그런 누르 씨의 곁을 지킨 건 아내 황성희 씨. 누르 씨가 쉽지만은 않은 타향살이를 후회하지 않는 것은 사랑하는 아내 덕이다. 20여 년 전 황성희 씨가 주변의 불편한 시선을 견딘 것도 오직 사랑 때문이다. 국경을 넘은 사랑은 지금도 선한 영향력을 발휘하고 있다.

아빠가 힘들면 아기(자녀) 잘 살아요.
아빠가 안 힘들면 아이가 힘들어져요.
- 라나 따히르 / 파키스탄 출신

한편 전염병에 막힌 사랑에 애끓는 이도 있었다. 고향에 아내와 세 살배기 아이를 두고 온 라나 따히르 씨다. 코로나19로 오갈 수 없는 현실이 가장 안타까운 순간이다. 아이 사진을 보고 있으면서도 보고 싶다고 말하는 그. 라나 따히르 씨는 가족들과 함께할 내일을 꿈꾸며 오늘을 힘차게 살아간다.

‘다큐멘터리 3일’은 안산 다문화특구에서 때로는 맵고 쌉싸름한 하루 속에서도 달콤한 미래를 그려나가는 사람들을 만났다.

※ [다큐3일] 인기 풀영상 보기
잠들지 않는 대한민국의 첫 관문 인천국제공항터미널 72시간

우리는 이라크로 간다 - 자이툰 부대 병력교대 72시간

고기 한 점! 마장 축산물 시장 72시간 (풀영상)

강처럼 바람처럼 경북 영주 무섬마을 72시간 (풀영상)

다시 심장이 뛴다 - 대학병원 흉부외과 72시간 (풀영상)

바람이 쉬어가는 간이역 - 원곡마을 양원역

어머니의 길을 걷다 - 남해 바래길 (풀영상)

사법연수원 72시간 (1/4)

눈물 반 행복 반 바삭한 인생 - 수원 통닭 골목 (풀영상)


#안산 #다문화특구 #다큐3일
정고광 : 오랜만에 타큐에 정수를 본것같다
인간에 고뇌와 삶이 묻어있어서 참좋았다
젊음이들에 홧팅과 행운이 함께하길 마음으로 빈다
JungEun Lee : 잘 봤습니다. 좋은 다큐멘터리 감사합니다. ^^
High spirit oneness : 인도네시아 슈퍼 주인분들 인상에서도 진심을 느낄수 있어요. 호주 교민으로서 이렇게 서비스하며 사시는 당신들 모습에 고국이 그립고 한국인임이 자랑스럽습니다.
Tinh Ngo : 2003 tôi đã sống ở thành phố ansan , về Việt Nam tôi vẫn nhớ đất nước và con người Hàn Quốc
PupuPu : 저렇케 열심히 일하고 돈 벌어서 자국에 돌아가는 동남아친구들이 문제가 아니라,
한국에 부동산사서 뿌리내리고 지역자체를 중국화 시키는 중공애들이 문제이다.
국가상호주의를 바탕으로 한국내 중국본토애들 부동산을 전부 국가 귀속해야 한다.

안산 속 작은 세계 ☞ 다문화거리·시장 (ex. 코리아타운) 바람이 불어오는 곳 시즌2 5회

안산의 9경 중 하나로 외국 상점과
식당이 즐비한 '다문화거리'
외국어가 더 많이 보이는 골목
마치 외국에 온 듯한 느낌!

Please enter subtitle of this video in your own language.
Anybody can enter subtitle by referring to existing English subtitle.

You can make viewers all over the world pleased with your subtitle.
Please click below link if you are interested in participating with subtitle.

◎ SUBTITLE SUBMITTING TUTORIAL

✍ Contribute closed captions and subtitles ☞



"JTBC Youtube channel communicating with fans faster"
View more videos \u0026 informations ☞

Homepage : http://www.jtbc.co.kr
Youtube : http://www.youtube.com/jtbcentertainment
Facebook : https://www.facebook.com/JTBClove
Twitter : https://twitter.com/jtbclove
INSTAGRAM : https://www.instagram.com/jtbc.insta
Hiago play : I love you korean
Ana Beatriz :

유희열의 스케치북 - #귀염주의 스텔라장이 6개국어로 부르는 토이의 뜨거운 안녕 20180901

유희열의 스케치북 - #귀염주의 스텔라장이 6개국어로 부르는 토이의 뜨거운 안녕
bunny_A : 예능식 주접자막 없으니까 더 깔끔하고 좋다
블블 : 와 노래 한 곡 들었는데 해외여행 한 기분임
잘 모르는 언어 나오다가 마지막에 한국어 나오니까 이리저리 어지럽게 여행하다 드디어 고향 돌아온ㅠ 비행기에서 서울 내려다보는
보라 : 중국어 가사에도 부드럽게 들리는 이유는 중 하나는 성조를 빼고 부르기 때문이에요 우리가 중국어를 들을 때는 성조가 있어서 시끄럽고 화난거처럼 들리는데 성조가 없으니까 다른 언어랑 비슷하게 부드럽게 들리는거죠 그리고 언니가 노래를 기깔나게 부르는 것도 한 몫하죠
Cold Water : 나도 여러나라 말을 잘 하고 싶다..
_포테이토 : 유희열: ( ͡° ͜ʖ ͡° )

스장: ~Don't look at me like that my friend~

... 

#안산외국어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5,870건 194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xn--2o2bi0aj76bghe.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